통합검색

검색

  • IT 자격증 수험서
    • 워드프로세서
    • 컴퓨터활용능력
    • 정보처리/사무자동화/정보기기
    • ITQ
    • GTQ
    • 컴퓨터그래픽스
    • 웹디자인
  • 실용 자격증 수험서
    • 한국사
    • 조리/제과/운전면허
    • 기타
  • IT 도서
    • 컴퓨터 일반/활용
    • 사무자동화(OA)
    • 웹/홈페이지
    • 그래픽/멀티미디어
    • 프로그래밍
    • 컴퓨터공학
    • 어린이 교재
  • 단행본 도서
    • 가정과 생활
    • 유아/아동
    • 기타
  • 시리즈
    • 더 쉽게 배우기
    • 환상의 콤비
    • 눈이 편한
    • 속전속결
    • 비주얼(Visual)
    • 학교에서 통하는
    • 이게 진짜

HOME 도서정보 일반도서 가정과 생활

New 엄마는 괜찮을 줄 알았어 저자 지민아 | 페이지 208
ISBN 9788931467550 | 정가 16,800 | 출판일 2024-01-24
판매처

도서소개

부모의 우울증을 눈치채고 예방과 치료하기 위한 안내서
부모의 마음이 아플 만한 상황일 때든 그렇지 않은 상황일 때든 부모의 우울증을 눈치채고 적절한 조치를 취하기란 쉽지 않다. 병원으로 이끄는 건 특히 그렇다. 부모를 위한 마음으로 이런저런 정보도 찾아보지만, 부모에게 제대로 전달되지 않는다. 그러다 보면 자신의 노력은 무가치하다는 생각, 불현듯 터져 나오는 분노, 이따금 즐거운 상황을 맞이할 때 찾아오는 죄책감 등을 겪곤 한다.
이 책은 그러한 자녀를 위한 안내서이다. 진료를 거절하는 부모의 마음을 풀이하고, 자녀가 느끼는 일련의 마음들도 당연하다는 걸 알려준다. 우울증이 무엇인지, 환자들의 상황은 어떠한지, 사례와 함께 살펴 가며 우울증 환자와 올바르게 관계하는 방법을 알 수 있다.

(동영상 링크: https://youtu.be/WYcF_ByrZbs)

저자소개

지민아

가톨릭중앙의료원에서 인턴과 정신건강의학과 전공의 수련 과정을 마쳤으며, 현재는 개인 의원에서 다양한 연령층을 진료하고 있다. 정신건강의학과에 대한 사회적 인식 개선을 위해 유튜브, 블로그, 틱톡 등 다양한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하고, 전공의 시절에는 보건복지부 수련환경평가위원회와 대한의사협회 의료인폭력피해센터 위원으로 활동하며 의료인 복지 및 환경 개선에 기여했다. 진료를 하면서 젋은 세대는 정신건강의학과에 대해 이전보다 개방적이나, 중년층은 우울증에도 불구하고 치료를 기피하는 경향이 여전함을 실감했다. 부모를 걱정하는 마음은 크나 우울증인 부모가 치료받게 만들 방법을 모르겠다는 자녀 세대의 고민을 많이 들어왔다. 부모를 위하는 마음, 그것이 실제 행동으로 이어질 수 있게 도움을 주고 싶다는 마음에서 이 책을 썼다.

목차

목록